미소로 시작하는
치아의 건강한 아름다움

세상에 미소를 더하다.
하스 기술이 세상에 미소를 더합니다

미소로 시작하는
치아의 건강한 아름다움

세상에 미소를 더하다.
하스 기술이 세상에 미소를 더합니다

Human-Aid System Supplier

단순한 제품을 넘어
인류에 기여하는 체계적인 솔루션

치과 유리로 만드는 더 나은 미래

하스의 세라믹 기술이 이끄는 치과 산업의 혁신

Smart Choice, Brighter Smile

HASSBIO technology brings more smiles to the world

Meet your own Aesthetics

Through us, HASSBIO

Beyond the Tangible level
through Amber Technology

Amber Tech is the constant creativity of HASSBIO,
who tirelessly conducts research.

CAD/CAM SYSTEM

Amber® Mill

Amber® Mill은 리튬 다이실리케이트 상태로 출시된 덴탈 글래스 세라믹 밀링 블록 제품입니다.
우수한 가공성과, 강화된 물성 그리고 높은 심미성은 환자와 클리닉 모두에게 유익함을 제공합니다.
01
1693199974_57538325.png

CAD/CAM SYSTEM

Amber® Mill Direct

Amber Mill Direct는 리튬디실리케이트 소재로 만들어진 CAD/CAM 용 세라믹 블럭입니다.
치경부부터 절단면까지 자연스러운 투명도 그라데이션이 적용되어 있으며
형광성과 유백성 재현을 통해 자연치와 유사한 심미성을 재현할 수 있습니다.
또한 별도의 추가 열처리 없이 밀링 후 바로 시적이 가능합니다.
02
image11.jpg

CAD/CAM SYSTEM

Zirtooth® Series

Zirtooth® Series는 CAD/CAM 시스템용 지르코니아 디스크 제품으로서,
빠르고 용이한 보철물 제작을 가능하게 하며,
고급원료를사용하여 생산된 제품으로 최고의 품질을 자랑합니다.
03
image13.jpg

NEWS &
EVENT

하스의 다양한 소식을
직접 만나보세요

자세히 보기 more
[연합뉴스] (주)하스 코스닥시장 상장기념식

 [연합뉴스] (주)하스 코스닥시장 상장기념식   (서울=연합뉴스) 3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주)하스 코스닥시장 상장기념식에서 관계자들이 상장기념패를 전달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대영 한국IR협의회 부회장, 이충연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장보, 김용수 (주)하스 대표이사, 이기덕 삼성증권 본부장, 강왕락 코스닥협회 부회장. 2024.7.3 [한국거래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photo@yna.co.kr출처 - 연합뉴스  

2024-07-04

[이데일리] 하스, 일반청약 경쟁률 2126대 1…증거금 7.7兆

 [이데일리] 하스, 일반청약 경쟁률 2126대 1…증거금 7.7兆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치아용 보철수복 소재 전문기업 하스(대표이사 김용수)는 지난 24~25일 양일간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을 실시해 212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청약증거금은 7조 6978억 원으로 집계됐다. 하스는 지난 13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진행한 수요예측에서 국내외 2140개 기관이 참여해 경쟁률 946대 1을 기록했으며, 최종 공모가를 공모 희망 밴드 상단 초과인 1만6000원으로 확정한 바 있다. 하스는 이번에 확보하는 공모자금을 제3공장 확장을 위한 자금 및 연구개발 자금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상장 이후 글로벌 시장 확대 및 신규 사업 진출, 생산 역량 확대 등 전략을 통해 성장을 이어갈 계획이다. 김용수 하스 대표이사는 “하스의 경쟁력을 믿고 수요예측과 일반 청약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모든 투자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보내주신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상장 이후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 탑티어로 성장할 하스에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하스는 내달 3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 출처 - 이데일리  

2024-07-04

[덴탈아리랑] 하스 I.DE.A 포럼, 디지털, 아날로그를 넘어서는 더 나은 치의학을 향한 발걸음

하스 I.DE.A 포럼, 디지털, 아날로그를 넘어서는 더 나은 치의학을 향한 발걸음 I.DE.A 포럼, 디지털, 아날로그를 넘어서는 더 나은 치의학 다양하고 심도있는 강연 펼쳐 HASS(대표 김용수), 대한디지털치의학회 KADD(회장 김형섭) 그리고 리덴아카데미 Leeden Academy(대표 허은정)가 ‘디지털, 아날로그를 넘어서는 더 나은 치의학을 위한 아이디어’라는 주제로 12월 10일 잠실 롯데타워 Sky31 컨벤션 센터에서 제6회 I.DE.A 포럼을 성황리에 개최했다.이날 180여석 좌석의 강연장은 빈 자리를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이른 오전 시간부터 강의를 들으려는 참석자들로 붐볐다.I.DE.A 포럼은 치과 분야의 발전을 위한 긍정적인 혁신을 가져오고 다양한 전문성과 문화적 배경을 가진 전문가들로부터 아이디어(I.DE.A)를 모으기 위한 학술 행사로, Innovation for Dental Advancement의 약어다.HASS는 2017년 아날로그와 디지털의 공존이라는 주제로 첫 학술 행사를 개최한 이후 매년 행사를 개최해왔다. 2020년부터는 KADD와 MOU를 체결하고 학술 회의를 공동으로 주최했으며, 올해, 2023년에는 Leeden Academy도 함께 풍성한 학술 행사를 준비했다. 첫 번째 강의는 홍성진(경희대 치과병원 치과보철과) 교수의 ‘지르코니아 파절, 내가 문제인가? 재료가 문제인가?’를 주제로, 두 번째 강의는 이양진(분당서울대병원 치과보철과) 교수의 ‘지르코니아 시대에 Lithium disilicate 골라 쓰기-어느 것이 오래갈까?’란 주제를 다뤘다.오전 강의 후 김용수 대표는 회사 연혁 및 사업분야 등을 소개하면서 “글래스세라믹 초창기 개발 당시 글로벌 재료기업이 많아 하스에 대해 반신반의하는 시각이 있었지만 유저분들의 열정과 응원으로 지금까지 발전해왔다”며 “앞으로도 더 좋은 분들과 협업해 회사를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오후 세 번째 강의로 이소현(부산대 치과병원 치과보철과) 교수의 ‘모두가 만족하는 디지털 심미수복, 어떤 임상전략이 필요할까?’라는 주제의 강의가 진행됐으며, 네 번째 강의로 장원필(이희경 덴탈아트치과 기공실장) 실장이 ‘생리적이고 기능적인 구치부 보철물의 디자인과 제작’이란 주제로 발표했다.다섯번 째 강의는 김원중(온유치과) 원장의 ‘Pressable Lithium Disilicate를 이용한 최소침습적인 수복치료’, 마지막은 박성철(박성철그리고치과) 원장이 ‘3 dimensional implant positioning in analog aspect’를 주제로 발표했다.출처 - 덴탈아리랑 

2024-06-17

[NEWSWEEK] HASS Bio's Innovations Revolutionizing Dental Industry

HASS Bio's Innovations Revolutionizing Dental IndustryTRAILBLAZING KOREAN COMPANY, HASS BIO, LEADS DENTAL TECHNOLOGY INNOVATION IN A RAPIDLY GROWING MEDICAL DEVICE MARKET THROUGH ITS FLAGSHIP PRODUCTS, AMBER MILL AND AMBER MILL DIRECT. In the landscape of South Korea's burgeoning medical device market, HASS Bio stands out as a trailblazer in dental technology. With the market size of the medical device industry in South Korea continuing to grow (reaching 9.1 trillion KRW in 2021), the focus on domestic innovation has never been more critical. Despite historical reliance on imported medical devices and pharmaceutical goods, Korean companies like HASS Bio are reshaping the industry's narrative.CEO Yongsu Kim reflects on the transformation within the Korean market, stating: "For seven decades, Korea has heavily relied on imported medical devices and pharmaceutical goods. However, over the past decade, this has gradually changed as indigenous or locally produced goods have gained an increasing share in the Korean market." This shift underscores the growing competitiveness of Korean companies, both at home and abroad.                                                                                                        Hyungbong Lim, CTO; Yongsu Kim, CEO; Hyunjun Jeon, CSO, HASSBIO One of the key drivers of this competitiveness is HASS Bio's commitment to innovation. Mr. Kim emphasizes: "Our greatest competitive strength lies in speed." Unlike established players who may adhere to traditional formulas, Korean manufacturers like HASS Bio adopt a future-oriented approach, catering to the evolving needs of dentists and patients worldwide. This forward-thinking mentality has propelled HASS Bio to the forefront of the dental sector.In recent years, the dental industry has witnessed rapid advancements in automation technologies, with the potential to reshape treatment processes and patient experiences. CEO Yongsu Kim acknowledges the impact of automation: "The adoption of automation solutions in the dental sector will indeed usher in new opportunities, adding significant value to the market." However, he highlights the importance of gradual adoption, noting the conservative nature of medical practitioners and the slow pace of change within the industry. "The adoption of automation solutions in the dental sector will indeed usher in new opportunities." Yongsu Kim, CEO, Hass BioFurthermore, the rise of dental tourism presents a significant opportunity for Korean companies like HASS Bio. With South Korea emerging as a hub for aesthetic dental services, the convergence of dental treatments and tourism offers a unique proposition for international patients. Mr. Kim envisions a future where Korea becomes synonymous with dental aesthetics, leveraging the country's expertise and infrastructure to attract global clientele.Amidst these industry trends, HASS Bio continues to innovate with its flagship products, Amber Mill and Amber Mill Direct. These groundbreaking solutions address longstanding challenges in dental fabrication, offering unparalleled precision and efficiency. As the CEO explains, these innovations were born out of a necessity to address weaknesses in the industry: "Our journey led to the development of lithium disilicate, an early innovation globally that had to build upon established technologies," he says.Amber Mill, renowned for its strength and machinability, undergoes a meticulous process to ensure optimal performance. Through proprietary Nano Lithium Disilicate (NLD) technology, HASS Bio achieves a crystal size 20 times finer than traditional options, resulting in unparalleled precision and durability. Additionally, Amber Mill's ability to vary translucency offers customization options, simplifying inventory management for dental clinics.Meanwhile, Amber Mill Direct revolutionizes the fabrication process by eliminating the need for heat treatment. This innovation not only expedites production but also offers a unique graduated effect within a single milling block, mimicking the natural translucency of teeth. "Initially thought implausible, this technology differentiates Amber Mill Direct, offering unique translucency within a single product," Mr. Kim notes.Moreover, HASS Bio's innovation extends beyond materials to include Amber Mill Abut-crown, a groundbreaking implant crown solution. This innovative design streamlines the complex process of traditional implant crowns, providing dental specialists with a one-day solutionDespite the inherent challenges, HASS Bio remains undeterred in its pursuit of excellence. Mr. Kim acknowledges weaknesses in influencing power and design technology but remains steadfast in the company's *Source : NEWSWEEK 

2024-06-17